전문가 시공사례

"부드럽고 편안한 모던 인테리어"

시공전과 변화된 공간을 확인해보세요

시공사례 정보

지역
광주광역시 북구 서강로 155, 운암동 미라보3차 (운암동 미라보아파트)
주거형태
아파트
공간면적
33평
분야
가구 | 리모델링 | 빌트인수납 | 키친&바스
기간
25일
비용
4000~5000만원
가족유형
성인자녀 가족
스타일
모던 | 파스텔

시공 매장 정보

매장명
예아
매장주소
광주광역시 서구 회재로
영업시간
평일(월~금) : 오전9:00 ~ 오후6:00
주말(토~일) : 오전9:00 ~ 오후6:00
휴무안내
매장별 영업시간은 상이합니다.
연락처
062.654.7412
작성자
최봉주 RD
시공매장으로바로가기

이렇게 달라졌어요














--------------------------




" (주)디자인그룹 예아 "


운암동 미라보 33PY ART


기존 오래된 누런벽지와 체리색톤의 주방을 깔끔하게 변신 시켜준 현장입니다.

비포 & 에프터로 신축같이 이쁜 아파트 인테리어 구경해보세요.




- 현관 -


신발장 : HG화이트 + 실버미러


전체적인 분위기가 밝은 분위기로 컨셉이 잡혀있기 때문에 중문에 어두운 컬러를 선택해 밸런스를 잡아주고 신발장과 밝은 바닥의 패턴타일을 선택해

전체적인 느낌 컬러를 맞출수 있게 제품선택을 하였습니다.







- 거실 -


기존에 중문이없는 일반적인 오래된 아파트의 구조였습니다. 현관입구 들어올때 거실이 바로 보이지않도록 파티션을설치해서

공간분리를 해주었고 파티션에 큰유리로 개방감을 동시에 주도록 설계를 했습니다.


바닥은 한샘 강마루 - 라이트그레이오크 제품을 사용하여 전체적으로 밝은 느낌의 인테리어에 녹아 들게 선택하였습니다.








- 주방 -


주방은 슈퍼시리즈제품으로 상부장 : 플랫화이트, 하부장: 플랫그레이, 인조대리석 : HS스톤 제품을 선택해서 실속적이면서

깔끔하고 모던한 한샘 주방설계를 제안해서 시공해 드렸습니다.

기존에 좁은 주방구조이기 때문에 냉장고장 구조변경으로 넓게 활용할수있게 냉장고장 배치와 키큰장을 같이 배치하여 주었습니다.






- 식탁공간 -


기존 식탁이라고 할수없을정도로 공간이 없었는데 주방구조 설계 시 식탁자리를 확보하고 펜던트등 대신 직부등으로 교체하여 펜던트로 가려질수있는

답답함을 해소시켰습니다. 무지 선반을 설치해서 데코적인 요소로 사용하여 분위기있는 식탁을 만들수있게 포인트로 설치하였습니다.





- 공용욕실 -


한샘바스 : 휴판넬 : 피엔트라 L 그레이 / 바닥재 : 카고그레이


욕조가있는 형태의 공용욕실 공간을 고객님의 요청에따라 샤워타입으로 변경하고 한샘욕실로 설계하여 메지관리가 편하고

디자인도 함께 잡을수있게 시공하였습니다.






- 안방 -


붙박이장 : 빌트인플러스 / 슬림파우더장 + 매트화이트도어


기존 붙박이장을 철거하고 한샘 붙박이장 시공으로 안방욕실 옆에 애매해 질수있는 공간을 불박이장과 연결하여 스탠드 파우더룸을 설치해서

불필요한공간이없이 실속을 챙길수있는 편리한 공간을 만들어드렸습니다.





- 안방욕실 -


휴판넬 : 리버화이트 / 바닥재 : 카고그레이


안방욕실은 좁은형태의 욕실이기 때문에 기존구조에서 수납과 거울을 같이 활용할수있게 수납장거울을 설치하였고 안방또한 한샘욕실로

시공하여 메지관리나 대리석느낌에 판넬 시공으로 고급스러운느낌을 동시에 가져갈수있게 시공하였습니다.







- 드레스룸 -


붙박이장 : 빌트인플러스 / 매트화이트


기존 드레스룸겸 작은방 침실로 쓰고있던 공간인데 확장이 안되있던상태라 상당히 좁아보였습니다.

이 공간을 확장시켜서 행거옷걸이를 없애고 붙박이옷장을 설치하여서 깔끔하게 보이게 설계하였고 확장된 창문 밑으로는 하부수납장을 연결하여

수납장을 최대한 활용할수있는 공간을 마련해드렸습니다. 기존보다 확실히 넓어졌죠?







차별화된 공간디자인제안 고객님과 함께 만들어가는 인테리어 업체

디자인그룹 예아에서는 상담과 더불어 퀄리티있는 디자인 시안 작업과 제안을 해드리고 있습니다.


(주)디자인그룹예아

062-654-7412





조회 771 좋아요 0 공유 0

댓글 ()

댓글은 100자까지 등록할 수 있습니다. (0/200)

더보기